2020.07.11 (토)

  • 흐림26.6℃
  • 구름많음백령도25.0℃
  • 흐림북강릉20.4℃
  • 구름많음서울30.1℃
  • 구름많음인천29.4℃
  • 박무울릉도20.3℃
  • 흐림수원30.0℃
  • 구름많음청주29.1℃
  • 흐림대전29.3℃
  • 구름많음안동28.5℃
  • 흐림포항23.0℃
  • 흐림대구30.7℃
  • 구름많음전주28.9℃
  • 흐림울산24.0℃
  • 흐림창원25.0℃
  • 흐림광주27.4℃
  • 흐림부산22.8℃
  • 흐림목포25.4℃
  • 흐림여수25.7℃
  • 구름많음흑산도24.4℃
  • 흐림홍성(예)28.1℃
  • 흐림제주25.6℃
  • 박무서귀포24.2℃
지난해 한방 심사진료비 ‘2조7196억원’…전체 3.5% 점유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정책,행정

지난해 한방 심사진료비 ‘2조7196억원’…전체 3.5% 점유

한의의료기관 1만4602개소로 전년대비 1.24%, 한의사 인력은 1.81% 증가
건보공단·심평원, '2018년 건강보험통계연보' 공동 발간

국민건강보험공단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난 5일 건강보험과 관련한 주요 통계를 수록한 ‘2018년 건강보험통계연보’(이하 통계연보)를 공동 발간한 가운데 지난해 한의 요양급여비용은 2조7196억원으로 전년도와 비교해 7.02%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


통계연보에 따르면 지난해 의료보장 적용인구는 5256만명이었으며, 이 가운데 건강보험 적용인구는 5107만명이었다. 건강보험 적용인구 중 직장가입자는 3699만명으로 72.4%를 차지했으며, 지역가입자는 1408만여명으로 확인됐다.


지난해 요양기관 수는 9만3184개소로 전년보다 1639개소(1.79% 증가)가 늘어난 가운데 한방은 ‘17년 1만4423개소에서 ‘18년 1만4602개소로 1.24% 증가했으며, △상급종합병원 42개소(2.33% 감소) △종합병원 311개소(3.32% 증가) △병원 1465개소(0.07% 감소) △요양병원 1560개소(2.03% 증가) △의원 3만1718개소(2.52% 증가) △치과 1만7905개소(1.69% 증가) △보건기관 등 3499개소(0.06% 감소) △약국 2만2082개소(1.59% 증가) 등으로 나타났다.


또한 요양기관 근무 인력 직종별 현황을 살펴보면 한의사는 2만389명에서 2만759명으로 1.81% 증가한 가운데 의사 10만2471명(2.22% 증가), 치과의사 2만5792명(1.94% 증가), 약사 3만7837명(2.32% 증가), 간호사 19만5314명(5.09% 증가)로 나타났으며, 2011년 이후 인력현황의 연평균 증감률은 간호사 7.4%, 한의사 3.1%, 의사 2.8% 등의 순이었다.


이와 함께 지난해 건강보험 진료비는 77조9104억원으로 전년대비 10.1% 증가했으며, 급여비는 58조7489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10.9%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는 한편 65세 이상 노인인구는 709만명으로 전체 대상자의 13.9%를 차지한 가운데 노인인구의 증가는 노인진료비 증가로 이어져 지난해 노인진료비는 31조8235억원으로 나타나 2011년과 비교해 2.1배의 증가를 보이는 등 가파른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다.


특히 지난해 요양기관 종별 요양급여비용 현황을 살펴보면 요양기관의 심사진료비는 77조9141억원으로 전년대비 11.90%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, 실제 지난 한해 요양기관에서 진료받은 비용은 77조8168억원(전년대비 10.2% 증가)이었다.


심사실적을 기준으로 종별 요양급여비용을 살펴보면 한방의 경우 2017년 2조5412억원에서 2018년 2조7196억원으로 7.02% 증가했으며, 연평균 증가율은 6.01%로 나타났다. 이는 전체요양기관 심사진료비 가운데 약 3.5%를 점유하는 수치다.


또한 △상급종합병원 14조669억원(24.23% 증가) △종합병원 12조6390억원(13.62% 증가) △병원 12조5365억원(9.04% 증가) △의원 15조1291억원(10.34% 증가) △치과 4조1946억원(5.51% 증가) △보건기관 등 1648억원(1.08% 감소) △약국 16조4637억원(7.68% 증가)로 나타났다.


이밖에 만성질환(12개 질환) 진료인원은 1801만명이었으며, 이 가운데 고혈압이 631만명으로 가장 많았고, 뒤를 이어 관절염 486만명, 정신 및 행동장애 314만명, 신경계질환 309만명, 당뇨병 304만명, 간의 질환 177만명 등의 순이었으며, 2017년과 비교해 증가율이 높은 질병은 만성신장병(21만명→23만명·10.7% 증가), 간질환(163만명→177만명·8.8% 증가)으로 나타났다.

 

한편 '2018년 건강보험통계연보'는 건강보험 일반현황, 재정현황, 급여·심사실적, 적정성 평가, 질병통계 등 총 6편으로 구성돼 있으며 건강보험 전반사항에 대한 통계를 확인할 수 있으며, 특히 통계연보의 건강보험급여실적은 진료일자 기준통계를 포함해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 시행에 따른 효과를 파악하는데 도움을 주는 통계로 구성했다. 


'2018년 건강보험통계연보'는 국민건강보험공단 및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홈페이지에서 열람 가능하며,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시스템 KOSIS(www.kosis.kr)에도 DB 자료를 구축해 서비스할 예정이다.

 

12.jpg

강환웅 기자
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